20200326(목) 잘못 관리한 탓 뉘우치자는 기도
ㆍ조회: 30  
20200326(목) 잘못 관리한 탓 뉘우치자는 기도

“그리고 나를 보내신 아버지께서도 나를 위하여 증언해 주셨다. 너희는 
그분의 목소리를 들은 적이 한 번도 없고 그분의 모습을 본 적도 없다. 
너희는 또 그분의 말씀이 너희 안에 머무르게 하지 않는다. 그분께서 
보내신 이를 너희가 믿지 않기 때문이다. 너희는 성경에서 영원한 
생명을 찾아 얻겠다는 생각으로 성경을 연구한다. 바로 그 성경이 나를 
위하여 증언한다. 그런데도 너희는 나에게 와서 생명을 얻으려고 
하지 않는다.(요한 5,27~40)”


예수님을 모르면 하느님 모르고 하느님을 모르면 하늘세상 다 모릅니다.
예수님 모르면 하늘 뜻 세상 뜻 인생본뜻 다 몰라서 잘 못 살게 됩니다.
바로 지금 세상환경이 이 모양이 되어버린 건 하늘 본뜻 모른 탓입니다.

오늘 로마 낮 12시를 기해 교황님 의견 따라 세계 가톨릭이 기도합니다.
전 세계를 코로나바이러스로부터 지켜달라는 청원기도를 함께 시작하죠.
소우주라는 인간들이 대우주를 잘못 관리한 탓 뉘우치자는 기도입니다. 

하느님은 세상 사랑하시어 예수님 믿어 모두 영원생명 얻게 하셨습니다.
대우주를 무시하면 천재지변 당연하니 소우주는 하느님자녀 돼야합니다.  

가톨릭 신앙으로 인생 다지시려는 분들 참 훌륭하십니다.
위의 이미지를 터치해서 인터넷교리 열고 시작해 보시죠.
모바일용 구글검색 [인터넷교리]후 앱 굿뉴스 것 까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