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30(수) 영원 길 향한 오늘
ㆍ조회: 57  
20190130(수) 영원 길 향한 오늘

“말씀이 가시덤불 속에 뿌려지는 것은 또 다른 사람들이다. 이들은 
말씀을 듣기는 하지만, 세상 걱정과 재물의 유혹과 그 밖의 여러 가지 
욕심이 들어가, 그 말씀의 숨을 막아 버려 열매를 맺지 못한다. 그러나 
말씀이 좋은 땅에 뿌려진 것은 이러한 사람들이다. 그들은 말씀을 듣고 
받아들여, 어떤 이는 서른 배, 어떤 이는 예순 배, 어떤 이는 백 배의 
열매를 맺는다.(마르코 4,18~20)”

될 성싶은 나무는 떡잎부터 안다 듯 사람이 그렇다는 거 다 잘 압니다.
신체 환경조건 물리적이지만 마음은 비 물질이라 물질조건을 넘습니다.
마음은 생각하기에 따라 꾸며지는데 그 생각은 물리환경을 참작합니다.

생각이 방종하여 자유를 잘못 해석하면 감성이 마음을 앞질러버립니다.
될 성싶은 사람은 어릴 때부터 생각이 순리와 진리를 따라 성숙됩니다.
그래서 공부 공부하는 걸 부자 되라고 경쟁 투쟁만 심어주니 한심하죠.

태어나 하느님말씀(예수님) 받아들여 영원 길 향한 오늘을 살아야하죠.
사람은 우선 하늘말씀 예수님을 배워야하는데 인터넷교리 참 편합니다. 

인터넷교리 교사연수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