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聖人(1월 29일) 성 질다
ㆍ작성자:사이버사목 ㆍ작성일:2015-04-30 (목) 15:29 ㆍ조회:346 ㆍ추천:0
오늘의 聖人(1월 29일) 성 질다
    
     
    
    성 질다(Gildas) 축일 1월 29일  
    신분 수도원장, 역사가, 활동지역 뤼(Rhuys) 활동연도 500?-570년경  
    
     같은이름- 길다스, 바도니꼬, 바도니꾸스, 바도니코, 바도니쿠스, 질다스  
       
    현자로 불리며 8세기 초반부터 성인으로 공경을 받은 성 길다(또는 질다)는 
    “브리튼의 전복과 정복”(De excidio et conquest Brittaniae)이란 저서로 유명하다. 
    하지만 그의 생애는 구름에 가려져 있다. 그는 500년경 스트래스클라이드(Strathclyde) 왕국에서 태어난 것으로 알려져 있지만, 
    어린 시절에 관한 이야기는 거의 알려져 있지 않다. 성직자로 활동한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 수도자였을 가능성이 높다.
    
    성 길다에 관한 여러 전기와 자료를 종합해 보면 그는 스코틀랜드 서부에 있던 덤바턴(Dumbarton) 지역에 
    있었을 것으로 여겨지는 클라이드(Clyde) 강 연안 지역의 귀족 가문 출신이었다. 
    그는 일투드(Illtud, 11월 6일) 성인의 지도로 웨일스(Wales)에서 공부하였다. 
    이때 돌(Dol)의 주교가 된 성 삼손(Samson, 7월 28일)과 레온의 성 베드로(Petrus)와 같이 공부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수도자로 생활한 후 아일랜드로 건너가서 사제가 될 준비를 하였고, 북아일랜드의 아마(Armagh)에서 잠시 생활하였다. 
    이때 그는 많은 사람들을 신앙으로 인도하고 수도원과 교회 건립에 힘쓴 것으로 알려져 있다.
    
    그는 로마(Roma)로 성지순례를 갔다가 돌아오는 길에 고독한 삶을 위해 브르타뉴(Bretagne) 외곽 지역에 있는 
    오트(Houat) 섬에서 은수자로 살았다. 그 후 사람들의 요구에 의해 본토의 뤼에 수도원을 설립하기도 하였다. 
    성 길다는 아일랜드에서 특별한 공경을 받고 있고, 브르타뉴와 그외 여러 지역의 성당과 수도원의 수호성인으로 
    존경을 받고 있다. 그는 바도니쿠스(Badonicus)로도 불린다. 
    
    
    
    

                       
  0
100
이름
비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