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2010-07-31
ㆍ조회: 625  
숨겨진 능력의 발굴

     
    - 숨겨진 능력의 발굴
    
    조각가인 아버지가 어린 소크라테스에게 
    커다란 바위를 가리키며 물었다. 
    “얘야, 저것이 무엇으로 보이느냐?” 
    “바위요.” 어린 아들의 대답에 아버지는 고개를 끄덕였다. 
    얼마 뒤 아버지는 바위를 아름다운 여인상으로 
    조각한 다음 아들에게 다시 물었다. 
    “얘야, 이것이 무엇으로 보이느냐?” 
    “아름다운 여인이요.” 
    소크라테스의 대답에 아버지는 빙그레 웃으며 말했다. 
    “그래, 바위 속에 아름다운 여인이 숨어 있었구나.” 
    처음에는 그저 평범한 돌에 지나지 않았던 바위를 
    깎고 다듬자 아름다운 여인상이 되었던 것이다. 
    
    사람도 마찬가지다. 
    아무리 평범해 보이는 사람도 그 속에는 진주와 같은 보물, 
    즉 숨겨진 능력을 가지고 있다. 
    단지 자신에게 숨겨진 능력이 있다는 것을 확신하는 것과 
    그것을 발굴해 실현하는 과정이 쉽지 않아 
    그냥 포기하고 살아갈 뿐이다. 그렇다고 
    평생 자신의 잠재력 중 1% 정도만 발휘하며, 불만족스럽고 
    적성에도 맞지 않는 일을 감수하면서 살기엔 인생이 너무 길다. 
    
    나는 27세에 과감히 회사를 창업했다. 
    물론 ‘경험과 자본도 부족한데 과연 해낼 수 있을까?’라는 
    의문과 두려움에 망설이는 시간을 거쳤지만, 
    인재 서비스란 분야에 대한 확신과 열정으로 
    결국 용기를 내 도전했다. 
    처음엔 직원 두 명을 둔 작은 회사로 출발했다. 
    하지만 3년 만에 매출 30억원의 회사로 키웠고, 
    결국 인재 서비스 세계 1위 회사인 아데코 그룹과의 
    합병에도 성공했다. 
    그러나 성공보다 값진 수익은 내게 추진력과 용기라는 
    숨겨진 능력이 있음을 알게 된 것이다. 
    사람은 막다른 벽에 부딪혔을 때 
    자신의 능력을 찾아낼 기회를 얻게 된다. 
    무엇을 해야 할지 막막할 때 자신에게 더 집중하게 되며, 
    자신의 재능을 생각하고 여러 가지 가능성을 하나씩 되짚어본다. 
    그 과정에서 잘해서 칭찬받았던 일이나, 특히 즐거웠던 경험이 
    무엇인지 생각하게 된다. 위기가 오히려 기회가 되는 것이다. 
    
    모든 사람은 20세 이후 1라운드, 40세 이후 2라운드, 
    60세 이후 3라운드 인생까지 모두 준비하며 살아가야 한다. 
    잠재력을 발굴하는데 늦은 시기란 없다. 
    지금부터라도 숨겨진 능력을 찾아내어 남보다 더 잘하면서 
    스스로 즐길 수 있는 일을 하고 산다면, 
    당신의 남은 인생은 훨씬 더 행복해질 것이다. 
    
    (최정아)